빨래, 여름 장마철에도 빠르게 말리는 간단하고 확실한 팁

장마철에는 습한 기후 때문에 빨래를 말리기가 까다로운 경우가 많습니다. 그러나 걱정하지 마세요! 여름 장마철에도 빨래 냄새 없이 빠르고 뽀송뽀송하게 건조하는 다양한 팁을 알려드리겠습니다. 지금부터 자세히 알아보시죠.

1. 빨랫감을 통기성 바구니에 보관하세요

옷을 벗어서 그대로 세탁기에 넣는 경우, 더러운 옷에 묻은 균이 세탁기 안에서 번식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이로 인해 냄새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빨래는 통기성이 좋은 바구니에 보관하는 것이 좋습니다. 빨랫감을 모아두고 세탁할 때 바구니에 넣어 세탁기에 넣으면 깨끗하게 세탁할 수 있습니다. 또한 바구니 밑에 식초를 분사한 수건을 깔아두면 냄새를 막는 데 도움이 됩니다.

2. 빨래 적은 양으로 여러 번 나누어 세탁하세요

장마 때 한 번에 많은 양을 넣어 세탁하면 빨랫감이 엉키며 통풍이 안 돼서 냄새의 원인이 됩니다. 따라서 평소보다 적은 양으로 여러 번 나누어 세탁하는 것이 좋습니다. 몸은 좀 힘들 수 있지만 적은 양으로 나누어 하면 세탁물이 덜 엉키고 건조도 빨리 이루어져 냄새가 나는 것을 막을 수 있습니다.

3. 섬유 유연제 대신 식초 두 방울

장마철에는 섬유 유연제 사용을 줄이는 것이 좋습니다. 섬유 유연제는 수분을 머금는 성질을 가지고 있어서 빨래의 건조를 방해할 수 있습니다. 이때 식초를 사용하면 섬유 유연제와 비슷한 효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마지막 헹굼 시 식초를 넣어주면 살균 소독도 되고 빨래 냄새도 없앨 수 있습니다. 빨래가 마르는 동안 식초 냄새는 사라지기 때문에 걱정하지 않으셔도 괜찮습니다.

4. 마지막 헹굼은 따뜻한 물로 해주세요

여름에는 찬물로 세탁을 하는 경우가 많지만, 마지막 헹굼 때는 온수를 사용해보세요. 온수로 헹구면 빨래의 온도가 높아지기 때문에 빨리 마르며 냄새도 덜 발생합니다. 앞에서 말씀드렸던 식초를 넣으면 완전한 효과를 얻을 수 있으니 꼭 사용해보세요. 다만, 섬유의 종류에 따라 더운 물을 사용하면 안 되는 것도 있으니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5. 탈수를 한 번 더해주세요

건조란 수분을 없애는 것을 의미합니다. 빨래할 때 수분을 최대한 없애주는 것이 건조 시간을 단축하는 방법입니다. 세탁의 모든 과정이 끝난 후 다시 전원을 켜고 탈수 버튼을 눌러주세요. 옷의 원단에 따라 주의가 필요하지만 큰 무리가 없다면 마지막에 탈수 한 번을 추가함으로써 건조 시간이 줄어듭니다.

6. 옷을 뒤집어 말리세요

옷을 살펴보면 어깨, 허리 등 옷 이음새의 솔기가 보입니다. 이 부분은 원단이 겹쳐지는 부분이기 때문에 건조가 쉽지 않습니다. 따라서 이 부분이 겉으로 나오도록 뒤집어서 넣으면 바람에 노출이 잘 되기 때문에 더 잘 말립니다. 젖은 상태에서는 뒤집기 힘들 수 있으므로 세탁기에 넣기 직전에 뒤집는 것이 좋습니다.

7. 빨래 널 때 간격을 넓게 두세요

바람이 많이 부는 날 빨래를 널면 더 빨리 마르는 것을 느끼셨을 것입니다. 빨래를 널 때 세탁물의 간격을 최소한 10㎝ 정도 떼어두시면 바람이 닿는 부분이 넓어져 빨리 마릅니다. 너무 빽빽하게 넣지 않도록 주의해주세요. 널 때 세탁물과 세탁물 사이에 적당한 간격을 두는 것이 좋습니다.

8. 길고 짧은 빨랫감을 적절히 섞어서 널어주세요

간격을 넓게 넣는 것뿐 아니라 빨래를 널 때 어떤 순서로 널느냐에 따라 건조 시간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짧은 빨랫감 다음에 긴 빨랫감, 다시 짧은 빨랫감 다음에 긴 빨랫감처럼 들쑥날쑥하게 널어주는 것이 통기가 잘 되어 빨리 건조됩니다. 작은 빨랫감은 큰 빨랫감 사이에 잘 끼워 넣어주시면 더욱 효과적입니다.

9. 빨래 아래쪽에 신문지를 깔아주세요

신문이 있다면 빨래 아래쪽에 펼쳐두세요. 신문은 제습효과가 뛰어나서 건조에 도움이 됩니다. 빨래를 널 때 신문지를 빨래 사이사이에 넣어두는 것도 효과적입니다. 다만 코팅된 신문지는 효과가 없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집 안의 습기를 줄이기 위해 평소에도 커피나 숯 등 흡수제를 집안 곳곳에 두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10. 급할 때는 드라이어를 활용하세요

급하게 빨래를 말려야 할 때 드라이어를 활용해보세요. 큰 비닐봉지를 활용하여 건조 시간을 단축할 수 있습니다. 큰 비닐봉지에 빨래를 넣고 묶은 후 드라이어 입구가 들어갈 만큼만 끝을 잘라주세요. 이 작은 구멍에 드라이어를 넣고 스위치를 누르면 간이 건조기처럼 빨리 건조됩니다. 단, 고온에서 손상되거나 줄어들 가능성이 있는 섬유로 된 옷은 사용하지 않도록 주의해주세요.

11. 제습기와 선풍기를 동시에 틀어주세요

제습기가 있는 분들은 제습기만 틀어도 빨래가 빨리 마르는 데 도움이 됩니다. 실내 제습기에 있는 빨래말림 모드를 사용하면 됩니다. 다만, 제습기를 틀 때는 좁은 공간으로 옮겨 효과를 극대화해주세요. 빨래 건조대가 있는 베란다나 넓은 거실보다 작은 방으로 빨래건조대를 옮긴 후 방문을 닫고 제습기를 사용하면 더 빨리 마릅니다. 선풍기를 함께 틀면 효과가 더 커집니다. 좁은 방에서 선풍기의 바람이 빨래를 향하게 두고 제습기를 가동하면 장마철에도 빨래를 빨리 마릅니다. 제습기가 없을 때 대신 에어컨을 이용해도 건조 속도를 높일 수 있습니다. 다만, 전기세를 고려해야 합니다.

12. 제습제를 옷장에 넣어두세요

물먹는 하마 같은 제습제, 김 또는 과자에 들어 있는 방습제인 실리카겔 등 을 장마철에 활용해보세요. 과자나 김을 먹고 남은 실리카겔을 옷장 곳곳에 넣어두면 습도 조절에 도움이 돼서 눅눅함을 방지할 수 있습니다. 잘 말리는 것도 좋지만 건조한 상태로 보관하는 것도 좋은 빨래 말리기 방법입니다.

결론

장마철에도 이러한 다양한 방법으로 빨래를 빠르게 말릴 수 있습니다. 큰 노력 없이도 간단하고 확실하게 빨래를 관리하여 장마철에도 뽀송뽀송한 여름 보내시길 바래요:)

Leave a Comment